해성한의원

    고객지원

  • 고객지원
  • 질문과답변
  • 월수금: 오전 9:30 ~ 오후 8:30
 
화요일: 오전 9:30 ~ 오후 7:00
 
목요일: 오후 2:00 ~ 오후:7:00
 
토요일: 오전 9:30 ~ 오후:3:00
 
점심시간: 1시~2시
(토요일은 점심시간 없이 진료)


공휴일, 일요일 : 휴진
  • 전화상담 궁금하신점이 있으시면 GO! 052-268-8830

질문과답변

우한 영사, "조원태가 전세기에 숟가락 얹어 불편행ㅠ"
작성자00y8x638         등록일20-02-05         조회수37
Screenshot_20200203-100510(1).png 우한 영사, "조원태가 전세기에 숟가락 얹어 불편행ㅠ"

Screenshot_20200203-100520(1).png 우한 영사, "조원태가 전세기에 숟가락 얹어 불편행ㅠ"

Screenshot_20200203-100538(1).png 우한 영사, "조원태가 전세기에 숟가락 얹어 불편행ㅠ"

그리고 여기에 대한 대한항공측 반응,

Screenshot_20200203-100450(1).png 우한 영사, "조원태가 전세기에 숟가락 얹어 불편행ㅠ"
출처: ㅈ앙일보


3줄 요약:

1. 우한 영사가 SNS에 "힘들었다(눈물). 자리 부족한 전세기에 굳이 따라온 정원태 숟가락 얹기엿다" 올림
2. 정원태가 비행기에서 내리지도 않았다고 비난.
3. 대한항공 측에선 "자리 안 모자랐는데?? 비행기에서 안내린건 여기저기 움직이면 혼잡할까봐 그런거고 앞에 나와서 교민들 마중왓자늠??" 해명

조원태가 갑질집안의 갑질쟁이 맞는데 굳이 우한까지 직원들 끌고 비행기 몰고 간건 잘한거지.. 물에 빠진 놈 꺼내줬더니 보따리 내놓으라는 것도 아니고;;